현대·기아차, 138개 협력사와 미래 車 연구개발 협업 강화

2017.06.14 11:15:04   정치연 기자

현대·기아자동차는 13일 경기 화성 롤링힐스호텔에서 양웅철 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 부회장 등 연구소 관계자들과 138개 협력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7 상반기 연구개발(R&D) 협력사 테크데이(Tech Day)'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2006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R&D 협력사 테크데이는 협력사의 R&D 역량을 강화하고, 동반성장을 위해 마련된 행사다. 올해는 차량 정보통신(IT)과 전동화 등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하고, 협력사와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상반기와 하반기 두 번에 걸쳐 행사를 연다.

▲양웅철 현대·기아차 부회장(가운데)이 연구개발 우수 협력사 전시품을 살펴보고 있다.

상반기 R&D 테크데이에서 현대·기아차는 협력사 기술 지원을 위해 올해 초부터 시행하고 있는 '레지던스 엔지니어' 활동을 소개하고, 협력사들의 참여를 유도했다. 레지던스 엔지니어는 현대·기아차 연구원이 협력사 개발 현장에 찾아가 협업하는 활동이다.

현대·기아차는 기술 개발에 공로가 큰 업체를 우수 협력사로 선정하고, 이 중 고객 상품성 향상에 기여도가 높은 협력사를 대상 수상 업체로 선정했다. 올해 대상은 전기차 공조시스템의 효율성을 극대화하는데 기여한 한온시스템이 선정됐다.

양웅철 부회장은 "치열한 미래 자동차 개발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경쟁력 있는 제품과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해야 한다"며 "찾아가는 협력사 현장 지원을 통해 기술 자생력 기반 구축 지원 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