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 '말' 통하는 AI 에어컨 선보여

입력 : 2017.08.09 14:43:12


노동균 기자

  •  
  •  
  •  
  •  
"LG 휘센, 좀 더운데."
"희망 온도를 낮출까요?"
"1도 낮춰줘."
"25도로 낮췄습니다."

LG전자는 사용자의 언어를 스스로 학습해 리모컨 없이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인공지능 휘센 듀얼 스페셜 에어컨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모델이 LG 휘센 듀얼 스페셜 에어컨의 음성 제어 기능을 시연하고 있다. / LG전자 제공

LG 휘센 듀얼 스페셜 에어컨은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음성인식 및 합성, 자연어 처리 기술을 기반으로 실제 음성을 비교·분석해 사용자 말의 맥락을 파악한다. 여기에 LG전자의 딥러닝 기술인 '딥싱큐(DeepThinQ)'를 적용해 사용자가 제품을 사용할수록 음성 인식률이 높아진다.

사용자는 LG 휘센 듀얼 스페셜 에어컨과 3m 떨어진 거리에서 전원 켜기·끄기, 온도 및 풍량 조절, 제습·공기청정 등 다양한 기능을 음성으로 작동시킬 수 있다.

음성 제어 기능 외에도 실내 공기 상태에 따라 스스로 바람 세기, 공기청정 기능 등을 조절하는 '스마트 케어' 기능을 탑재했고, LG전자 스마트홈 앱 '스마트씽큐'와 라인·카카오톡 등 모바일 메신저로 에어컨을 작동시키거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LG 휘센 듀얼 스페셜 에어컨의 출고가는 투인원(2 in 1) 기준 320만원이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 사장은 "사용자가 원하는 편리함 제공을 위해 LG 인공지능 가전을 진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 2018년 골프 스코어 10타 줄이는 방법, 비밀 공개!

▶ 30만원대 ‘고려천홍삼진액고’ 3일간 4만9000원에 할인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