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민 60%, 통신비 인하 정책에 불만족

입력 : 2017.08.09 15:06:05


유진상 기자

  •  
  •  
  •  
  •  
60% 이상 국민이 현 정부의 선택약정할인율 인상 등 내용을 담은 가계통신비 인하 정책에 불만족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녹색소비자연대 ICT소비자정책연구원은 9일 문재인 정부의 가계통신비 인하 정책에 대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발표했다.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에서 통신요금 기본료 1만1000원 폐지에 대한 선호도는 58.1%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응답자의 72.7%는 향후 기본료 폐지 정책 추진 방향성과 관련해 모든 요금제의 요금을 1만1000원 인하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선택약정할인율을 종전 20%에서 25%로 인상 등 가계통신비 인하 정책에 대한 만족도 조사에서는 60.2%가 불만족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매우 부족하다'는 응답은 17.4%, '다소 부족하다'는 42.8%, '조금 만족스럽다'는 26.9%, '매우 만족스럽다'는 3.0% 였다.

문재인 대통령 후보시절 발표한 통신 공약 중 어떤 것을 가장 선호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58.1%의 응답자가 통신요금 기본료 1만1000원 폐지를 선택했다. 뒤를 이어 단말기 가격분리공시 및 지원금 상한제 조기폐지(23.8%), 공공와이파이 확충(14.8%), 한중일 로밍요금 폐지(1.5%) 등 공약을 선호했다.

이동통신 기본료 폐지 공약의 추진 방향에 대해서는 72.7%가 '모든 요금제에 대한 1만1000원 인하'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윤문용 정책국장은 "이번 만족도 조사 결과 선택약정할인율 25% 인상안이 국민의 기대 수준에 한참 못 미친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7월 24일부터 30일까지 전국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남·여 비율은 5대 5, 신뢰수준은 95.0%, 표본오차는 ±3.10%포인트다.



▶ 날개없는 선풍기, 골바람 기술! 온몸이 으스스~

▶ 골프 스코어 '10타' 줄이기 성공! 이건 방법이…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