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감각 기능 갖춘 의수·의족 나온다

입력 : 2017.10.10 17:51:47


노동균 기자

  •  
  •  
  •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최혁렬 성균관대학교 교수(기계공학부) 연구팀이 감각 기능을 갖춘 의수 구현에 필요한 고출력·경량의 인공근육으로 작동하는 생체근육형 구동기를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연구팀은 나일론과 여러 섬유를 혼합해 고무처럼 신축성이 있는 합성섬유인 '스판덱스'를 꼬아 기존 모터형 구동기보다 높은 힘을 낼 수 있는 인공근육형 구동기를 개발했다.

기존 모터형 구동기는 무게가 무겁고 상하좌우 운동으로 움직임이 단조롭다는 단점이 있었다. 하지만 연구팀이 개발한 인공근육형 구동기는 신축성이 뛰어난 직물로 직조할 수 있고, 생체근육과 유사한 수축·이완 및 회전운동이 가능해 절단환자용 의수·의족은 물론 착용형 기기, 인공지능 로봇 등에도 두루 활용할 수 있다.

▲인공근육 섬유 제작 과정과 구동 원리.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또 전극 물질이나 열선을 활용해 전기 구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기존 전자회로로 쉽게 제어를 할 수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과기정통부 한 관계자는 "이번 성과로 2019년을 목표로 하고 있는 인공피구, 피부형 촉감 감지기 등 요소기술 융합으로 감각 기능을 갖춘 바이오닉 손·팔 개발에 한 발짝 더 다가서게 됐다"고 말했다.



▶ 경희대학교 '경희침향단' 85%할인 5만원대 한정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