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월마트, '30초 반품' 서비스...아마존과 차별화 승부

입력 : 2017.10.10 20:31:25


박철현 기자

  •  
  •  
  •  
  •  
미국 최대 유통업체 월마트가 아마존과의 경쟁에서 이기기 위해 '30초 반품'의 초강수 서비스를 내놨다.

9일(현지시각) 파이낸셜타임스(FT)보도에 따르면, 월마트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과 오프라인 매장을 활용해 약 30초 만에 손쉽게 반품할 수 있는 간편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 서비스는 모바일 앱에서 간단히 버튼 한번만 누르면 되며, 고객센터에서 긴 시간 동안 차례를 기다릴 필요가 없다. 버튼을 누르고 매장을 찾아가 직원에게 스마트폰으로 코드를 보여주면 반품 처리가 곧바로 이뤄지는 방식이다.

▲월마트 매장 사진. / 월마트 홈페이지 갈무리

온라인에서 구매한 제품도 다음 달부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 내년부터는 월마트 매장에서 산 제품도 이 같은 방식으로 반품되며, 샴푸나 메이크업 제품 등 생활용품 역시 실제 제품을 돌려받지 않고도 환불 처리할 예정이다.

월마트가 반품 서비스를 간소화한 것은 미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과의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함이다. 온라인 유통시장을 석권한 아마존이 홀 푸드까지 인수하며 오프라인으로 영역을 넓히자 월마트도 대응하는 것이다.

특히 월마트는 미국 전역에 매장이 있다는 점을 적극 활용해 '30초 반품' 서비스의 시너지를 높일 계획이다.






▶ 경희대학교 '경희침향단' 85%할인 5만원대 한정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